Cambodian Town in California Celebrates Khmer New Year -- 캄보디아 이주민을 말하다, 캘리포니아 캄보디아타운의 크메르 신년 행사

Share this:
by JAICHUNG LEE
Long Beach Cambodian New Year Celebration in 2016. [Image: Cambodian New Year Parade & Park Celebrations Facebook]

This article was presented bilingually in English and Korean. For Korean, click here. 이 기사는 영어와 한국어로 작성되었습니다. 한국어 기사를 보려면 이곳을 클릭하세요.

On April 17, the Long Beach community – one of the largest Cambodian communities abroad – honored Killing Fields Memorial Day, a day for the recognition of the genocide that began with the Khmer Rouge regime on April 17, 1975. Over the course of four years, an estimated 1.7 million to 2 million Cambodians were killed by execution, starvation, and disease. Killing Fields Memorial Center — a nonprofit organization that has organized annual commemorations since 2005— held the event to remember the genocide and the construction of Killing Fields Memorial Garden.

During and after the Khmer Rouge regime, about 140,000 Cambodian refugees fled their homeland and relocated to the United States. Findings have shown that 62% of Cambodian-Americans have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PTSD), which is 15 times the normal rate. As the state with the largest Cambodian-American population in the United States with 120,000, California has made an effort to reconstruct and unify the Cambodian-American society. In 2015, California State Senator Ricardo Lara introduced a resolution that recognizes April 17 to 23 as Cambodian Genocide Memorial Week. On March 21, the Long Beach City Council approved a grant of $150,000 to support the construction of the Killing Field Memorial Garden.

For Cambodian-Americans, April is the month of new beginnings. Khmer New Year — a three-day Cambodian holiday beginning on New Year’s Day — usually falls in mid-April. This year, the holiday lasted from April 14 to April 16. To celebrate the Year of the Rooster, the Cambodian community in Long Beach held its annual festival on April 22.

Cambodian New Year Celebration 2017, hosted by the Cambodian Coordinating Council in Long Beach, brought a wide range of Khmer culture both traditional and contemporary. The celebration featured traditional Khmer ceremonies, Cambodian New Year games, and face painting. While preserving music from the past, famous Khmer singers and bands also showcased modern Cambodian pieces. Khmer New Year festivals were also held in other cities including Lowell, Miami and Silver Spring, Maryland.

Jaichung Lee is a Research Intern at the East-West Center in Washington and an Asan Washington Young Fellow with the Asan Academy in Seoul.

----------

지난 4월 17일, 롱 비치 캄보디아 타운에서 대량 학살을 자행한 크메르 루즈가 정권을 잡은1975년 4월 17일을 되돌아보는 킬링필드 메모리얼 데이 행사가 열렸다. 킬링필드는 크메르 루즈에 의해 학살 당한 시체를 한꺼번에 묻은 집단 매장지다. 크메르 루즈 정권 집권 이후 4년 동안 약 200만 명이 기아 및 질병 방치 그리고 사형 등의 이유로 살해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2005년부터 매해 추모식을 주최해온 킬링필드 기념관이 올해는 추모식과 함께 킬링필드 기념 공원 조성을 기념하는 행사를 열었다.

크메르 루즈 집권 이후 총14만 명의 난민이 캄보디아를 떠나 미국에 왔다. 한 연구에 의하면 미국에 거주하는 캄보디아 이민자의 62%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미국인평균 PTSD수치의 15배에 달하는 숫자다. 

120,00명 규모의 캄보디아 이민자가 살고 있는 캘리포니아에서는공동체를 치유하고 통합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2015년에는 캘리포니아 상원 리카도 라라가 4월 17일부터 23일까지를 캄보디아 대량학살 피해자 추모주간으로 인정하는 결의안을 제출했다. 3월 21일에는 롱비치 시의회가 킬링필드 추모 공원을 조성하는 데 15만불 기금을 기부하는 계획안을 승인하기도 했다.

우울한 과거를 상징하는 4월이지만, 캄보디아인들에게 4월은 새출발의 달이기도 하다. 크메르 신년은 캄보디아의 3일 간의 새해 연휴로 주로 4월 중순이다. 올해의 크메르 신년 연휴는 4월 14일부터 16일까지였는데, 신년을 기념하기 위해 롱비치 캄보디아인 사회는 4월 22일에 연례 신년 축제를 열었다.

롱비치 캄보디아 협의회가 주최한 캄보디아 신년 행사는 전통부터 현대에 이르는다양한  크메르 문화를 선보였다. 주최측은 전통 음악을 보존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유명 캄보디아 대중 가수와 밴드를 초청해 현대 음악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외에도 크메르 전통 의식, 캄보디아 신년 놀이, 페이스 페인팅 등 다양한 행사가 함께 진행되었다. 크메르 신년 축제는 롱비치뿐만 아니라 마이애미 메릴랜드 주 여러 도시에서도 열렸다.

이재정은 East-West Center 워싱턴 지부의 연구인턴이자 아산서원의 아산 워싱턴 영 펠로우이다.